영진위, 6월부터 영화 입장료 6천원 할인권 준다

2020-05-28|이금용 기자 구독하기

[무비스트=이금용 기자]

코로나19로 침체된 극장가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영화진흥위원회가 3주간 목, 금, 토, 일 영화관 입장료 6천원 할인권을 배포한다.

영화산업의 회복과 시민의 생활문화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극장에서 다시, 봄’ 캠페인의 일환이다. 할인권은 6월 1일부터 전국 대부분 극장에서 사전예매 시 사용할 수 있다.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는 매주 1인 2매의 할인권을 선착순으로 발급하며 사전예매를 통해 사용 가능하다. 씨네Q의 경우 사전예매와 현장 발권 시 선착순으로 매주 1인 4매까지 자동으로 할인이 적용된다. 다만 할인권 적용은 목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상영 중인 영화로 제한된다. 멀티플렉스에 해당하지 않는 극장의 경우 할인권 적용 방식이 아직 논의 중으로 추후 공지할 예정이다.

재능기부로 내레이션에 참여한 배우 이병헌은 “어렸을 때부터 극장에서 영화 보는 것을 좋아했다. 캠페인의 취지에 깊게 공감하고 내레이션을 통해 참여하게 되어 뜻깊다”고 소감을 전했다.

‘극장에서 다시, 봄’은 6월 4일부터 3주간 진행된다.

사진제공_영화진흥위원회

2020-05-28 | 글 이금용 기자 (press@movist.com 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NO.1 영화포털 무비스트
저작권법에 의거,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영화

관련영화인

관련뉴스

구독하기

이메일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