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새> 김보라 감독 X 김초엽 작가 <스펙트럼> 제작 확정

2020-09-18|이금용 기자 구독하기

[무비스트=이금용 기자]

최근 가장 주목받고 있는 여성 창작자 김보라 감독과 김초엽 작가가 영화 <스펙트럼>(가제)으로 만난다.

장편 데뷔작 <벌새>로 부산국제영화제 관객상, 베를린국제영화제 제네레이션 섹션 14+ 대상 등 국내외 영화제를 휩쓴 김보라 감독이 차기작으로 김초엽 작가의 ‘스펙트럼’을 영화화한다. 원작은 소설집 ‘우리가 빛의 속도로 갈 수 없다면’에 수록된 SF 단편 소설으로 외계 생명체와 인간의 감각과 언어, 소통을 다룬다. 김초엽 작가는 이 책을 통해 지난해 제43회 오늘의 작가상을 수상했다.

기획과 제작은 현재 카카오 TV 오리지널 드라마 <아만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과 < D.P > 등을 제작 중인 레진스튜디오가 맡는다.

사진제공_레진스튜디오

2020-09-18 | 글 이금용 기자 (geumyong@movist.com 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NO.1 영화포털 무비스트
저작권법에 의거,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영화

관련영화인

관련뉴스

구독하기

이메일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