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감독, 상금 3억 독립영화 지원사업에 기부

2021-04-08|박꽃기자 구독하기

[무비스트= 박꽃 기자]


봉준호 감독이 상금 3억 원을 한국 독립영화 발전을 위한 지원사업에 기부한다.

7일(수)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에 따르면 봉준호 감독은 2021 호암상 예술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되면서 받은 상금 3억 원을 한국 독립영화 발전을 위한 지원사업에 기부하기로 했다.

기부는 “한국 영화에 신선한 에너지를 불어넣고, 경계를 넓혀 온 독립영화의 창작자들에게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함”이라고 설명했다.

상금은 단편영화를 포함한 독립영화 감독에게 전달되며 세부적인 사항은 4월 중 독립영화 관계자들과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21-04-08 | 글 박꽃기자 (got.park@movist.com 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NO.1 영화포털 무비스트
저작권법에 의거,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영화

관련영화인

관련뉴스

구독하기

이메일입력